Lee Bae

Born in Cheongdo County, North Gyeongsang Province of South Korea on 1967, Lee Bae has attended HongIk University School of Art, and further continued to pursue his postgraduate degree at HongIk University. On the year 1990, he went over to Paris and played a leading role in founding the ‘Association des Artistes Sonamou’. Lee Bae is active internationally through his distinctive ways of utilizing charcoal. Lee Bae was acknowledged among Korea’s artists when receiving the ‘Artist of the year award’ from the National Museum of Contemporary Art in 2000. On 2009 He has received the Korean Culture one Artist award from Paris, and on 2013 He received the Korean Art Critic Association Award.
So far, he has opened 50 solo exhibitions in museums of Korea, New York, China and France. His main solo exhibitions were held at Guimet Museum of Asian Art (2015) France, Foundation Fernet-Branca (2014), Daegu Art Museum (2014), Saint-Étienne Museum of Contemporary art (2011) and Beijing Today Art Museum (2009)
His artworks are currently being held in major art museums within and outside of Korea such as the National Museum of Contemporary art, Seoul Museum of Art and the Privada Allegro Foundation of Spain.

1956년 경북 청도에서 태어난 이배는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및 동대학원을 졸업하였다. 1990년 프랑스로 건너가 1991년 ‘소 나무 협회’를 창립하는 등의 선구적인 역할을 하였으며, 특히 숯을 이용한 독특한 작업으로 국제적으로 활동하고 있다. 작가 는 2000년도 국립현대미술관 ‘올해의 작가상’을 수상하여 한국 화단에서 인정 받은 바 있으며, 2009년도에는 파리 한국문화 원 작가상을 수상하였고, 2013년에는 한국미술비평가협회 작가상을 수상하였다. 지금까지 국내 및 뉴욕, 중국, 프랑스의 유 수 미술관에서 50여회 가까이 개인전을 개최했으며, 주요 개인전으로는 프랑스 기메 미술관(2015), 페르네브랑카 파운데이 션(2014), 대구미술관(2014), 생테티엔 현대미술관(2011) 베이징 투데이 아트미술관(2009) 등이 있다. 현재, 그의 작품은 국립현대미술관과 서울시립미술관, 스페인 쁘리바도 알레그로 재단을 포함한 국내외 주요 미술관에 소장되어있다.